통합검색

국가전자도서관 참여기관에서 수집한 자료를 다양한 방법으로 통합검색 할 수 있습니다.

《약천집藥泉集》의 책판문양, 사격자칠보문[斜格子七寶紋] 《약천집》의 책판문양으로 칠보문을 중심에 두고 사격자를 바탕으로 구성한 사격자칠보문입니다. 칠보란 극락정토에 있는 일곱 가지 귀한 보물로 칠보문도 여기서 유래하였으나 차차 길상문으로 형상화되었습니다. 우리나라와 중국, 일본의 상류사회에서 길리吉利를 추구하는 대표적인 상징물로 특히 자손들에게 좋은 일이 많이 일어나고 재앙을 물리친다는 기원의 의미를 지니고 있습니다.

  • 선택한 항목

  • 원문
  • 자료유형
  • 저자
  • 발행처
  • 언어
  • 발행국
  • 발행연도
    -
  • 소장도서관

검색어 : (ISBN/ISSN : 9788993928341 ) (검색결과 2 건)

검색어 저장
중복검색
ISBN

메일보내기

메일상세 내용

메일내용

* 표시된 부분은 필수입력 정보입니다.

* 이메일
@
* 제목
내용
닫기
  • 도서

    생각의 일요일들 : 은희경 산문집
    • 저자 :
      은희경
    • 발행처 :
    • 발행연도 :
      2011
    • 언어 :
      [한국어]
    • 국립중앙도서관
      목차 상세정보

      상세정보

      표제
      생각의 일요일들 : 은희경 산문집
      저자사항
      은희경
      발행처
      발행연도
      2011
      분류기호
      814.7
      언어
      [한국어]
      닫기
      상세페이지
      목차 맨 앞에 = 5 연희동 너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 = 17 아침에 일어나 맨 먼저 하는 일 = 18 잘생긴 남자들에게 부탁하고 싶은 것? = 19 길에 차가 많은 진짜 이유 = 20 그녀의 속마음, 둘 중 어떤 것일까? = 22 내 책상 앞의 포스트잇 = 23 가끔 나도 샘플링을 해요 = 24 수많은 예술이 사랑에 대해 말해왔지요 = 26 그리하여 우리가 앉아 있던 골목 안 작은 사케집 = 28 '모두에게 복된 새해'! = 30 일주일에 이틀만 순결하면 돼 = 32 이런 말 듣기를 간절히 원한 적 있었죠 = 34 연재를 하면서 달라진 점, 달라지지 않은 점 = 35 짧았던 나의 컬러링 역사 = 36 우리 모두 배워보아요 = 40 싱그로율 100%, 충전된 나의 모습 = 42 그 어떤 만남이라도 좋아! = 44 숫자의 거짓말 = 45 배신의 아이러니 = 46 역시, 섬세하고 따뜻한 돌발! = 47 그 개념 나에게는 성립 안 돼! = 48 지금은 새벽 4시 10분 = 50 사실과 진실의 사소하고도 엄청난 차이 = 52 심플이란 하나의 경지 = 53 모호하기에 경쾌한 말 = 56 마지막이 언제일지는 아무도 몰라요 = 58 이 맛에 킬힐을 '안' 신는구나! = 60 트위터 = 62 너를 알아본다는 것 = 64 질서들 = 65 관심 없는 것까지 다 알면서 살아야 하나요? 그랬던 내가…… = 67 가끔 필요하잖아요, 어이없는 존재가 돼보는 것 = 68 나, 한번 해본일; 10년 전과 1년 전 = 70 우리에게 다시 골목 가득 꽃향기를 담고 봄밤이 당도했으니! = 72 트위터, 고독, 소설 = 75 선택했고 당당했고 = 77 동생 서랍 속의 엽서 = 78 마감이 없는 날 = 80 방에서 두리번 = 81 오늘은 ○○○○이 필요할 때 = 82 정말로 우리, 패를 나눠 쥔 게 맞더라구요 = 84 작업실 그런 아침 = 89 나의 10대 소녀 주인공들 = 90 초점이 잘 맞았구나, 저 햇살 = 92 '좋다'의 반대말은 '나쁘다'가 아니다 = 94 안 된다고 생각했던 일을 한번 해보는 재미 = 95 같은 재료로 이렇게나 다른 음식이 만들어져요 = 98 숲에 이르기 직전의 밤 = 100 내가 거쳐온 시간들, 그것들이 이어져 흘러가며 나를 또 어디로 데려갈까 =102 소설 쓸 때 방해가 되는 것들 = 104 우리들, 극히 사적인 존재의 주말이 오고 있어요! = 106 어떤 그림자 = 108 순정한 존재가 나를 당황하게 한다 = 109 일요일 길모퉁이 카페 = 111 이 소년과 소녀는 어디로 여행을 갈까요? = 112 그 사람 = 114 위악과 편견 = 115 경험은 어떻게 단련되어 소설이 되는가 = 116 이것 참, 오늘은 '진지함 사용의 날'이군요 = 118 '나야?'라고 묻고 싶다 = 121 보호받아야 할 술꾼의 기백 = 122 의외적이고 서툰 이야기들 = 124 게으름에 대한 찬양 = 127 정답을 맞히려고 상투적으로 대답하는 습관 = 128 좌절에 쉽게 적응하기까지 = 130 규칙을 지키지 않을 권리 = 133 아주 멀어지고 싶다 = 134 내 생각에 당당해지기까지 시간이 좀 걸렸어요 = 135 소설가의 각오 = 138 나는 나라도 사랑하고 싶다 = 139 intermission 여행에서 가장 좋은 순간, 고독의 완결 = 145 여행이 남기는 것 두 가지, 해본 일과 못해본 일 = 148 그런데, 왜 아름다운 것을 보면 슬퍼지는 걸까요 = 150 돌아오는 길-나의 최적화 조건 = 155 다시, 작업실 기쁨이라는 욕망 = 163 여행의 시간은 몸에 새겨집니다 = 164 키에르케고르와 존 레넌 = 168 변화의 조짐 = 169 나만의 새로운 변주, 곧 보여드릴게요 = 170 원주 고립되고 간절하고 밤은 멀지만 = 175 애매함의 취향 = 176 비 오는 날, 위험한 짐승으로서의 한순간 = 177 바야흐로 때는 봄,『어쩐지 크리스탈』, 마구마구 금요일! = 180 복숭아밭 가까이에서 종일 놀았다 = 184 나한텐 산다는 것이 너무 어렵군 = 185 나, 손톱 아직 잘 기르고 있어요 = 186 배꽃은 흰색, 복숭아는 분홍색, 사과꽃은? = 188 기억하며, 혹은 기억하려고 애쓰며 = 190 작은 기쁨들 = 193 그래서…… 오늘 아침, 나는 인간의 약점을 사랑하려구요 = 194 ……한쪽 젖이 없는 어머니 = 196 취중 트윗 = 199 악의를 해소하는 일…… 간단치 않다 = 200 말들의 그림자 = 203 그렇게 걸음을 늦추며, 뒤를 한번 돌아보며, 우리 = 204 예술가의 도덕 = 207 시골은 정말 시끄럽답니다, 살아 있는 것들의 살아가는 소리로요 = 208 모든 게 먼 새벽의 깊음 = 211 자라면서 가장 많이 들은 말, 넌 참 별 생각을 다하는구나 = 212 두리번거리면서 = 214 말과 침묵 = 215 사랑이 어렵고, 사람이 어렵다 = 216 비 오시네요, 오는 게 아니라 = 218 미안, 하지만 알고 있어요 = 220 기분 좋은 이유 = 222 첫키스 장면 쓰는 날 = 223 한밤중에 = 224 마감 못해 즐거운 밤 = 225 열린 것과 닫힌 것, 반대말이 아닐걸요 = 226 작별 인사 = 229 시애틀 차 소리가 들리기 시작했다면 비로소 원고가 끝난 것 = 233 선거날이에요, 투표해야죠? = 236 빗소리들 = 238 딱하다구요? 부럽게 만들면 되죠! = 240 호수와 설산과 체리꽃 피는 언덕의 도시로 = 242 다정하고 작은 = 243 이소룡 무덤을 찾지 못하다 = 244 빌 게이츠도 만났겠네? 그럼! 밥도 같이 먹었는데 = 246 그런 사람, 꼭 있다 = 248 나는 여기에서 이렇게 잘 있어요 = 249 애매하거나 유치한 = 252 캐피털 힐의 길모퉁이 카페에서 = 253 나의 음주견문록 = 254 소설 속에 비가 내린다면 = 256 지금 이 세계는 '전날의 섬' = 258 지금의 내 기분 아무에게도 말해주지 않을 거예요 = 259 아무리 반복해도 익숙해지지 않으며 친해지지도 않는 것 = 260 순정하고 무력한 나에게 왜 = 261 사랑, 짧은 행복이 황홀해서 길고 긴 고통을 견뎌내는 일 = 262 딱 두 번만 기쁜 이유 = 264 '스타벅스'라는 사내 = 265 상상의 분량 = 268 나의 밑천은 변덕 = 269 모두들, 누디 정신! 부드럽게 벗으면서 넘어가기로 해요 = 270 여행 속의 짧은 여행 = 273 또, 다시, 작업실 반갑다, 내 그리움들 = 277 고독은 혼자 해결햇! = 278 간절하되, 구차하지 않기 = 279 끄덕끄덕 힙합 = 280 잘난 척하기 = 288 '나'라는 사람 = 289 좋은 날씨, 다가오는 휴일, 그리고 이긴 경기!!! = 290 왜 내가 프로작가냐면 = 292 소설이 재미있으려면? 독자들이 기분 좋아야 한다! = 294 선물의 공유기능 = 295 한때 사랑하였으나 빛을 잃고 흘러가버린 것들 = 296 생각의 눈금, 그리고 = 297 이 방법으로 힘들다는 게 행복합니다 = 298 오늘 뜬 태양, 오늘을 잘 부탁한다 = 300 고마워라, 센서등 = 303 누구 맘대로 삐딱하대? = 304 8월의 첫 번째 약속 = 306 나의 어떤 민감함이, 나를 행복과 슬픔으로 끌어당기는 걸까 = 307 헤드폰을 끼고 걸으려면 = 308 굴비 처방 = 309 헤어지자는 말 = 310 FOR EVERY GIRL/BOY…! = 311 당신이 거기 없었다는 걸 증명하시오 = 314 그리하여 지금, 무엇이 달라졌냐면 = 316 고독의 발견 = 318 1년의 3시간, 아기처럼 = 319 그 모습을 오래 바라보았다 = 321
      목차 맨 앞에 = 5 연희동 너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 = 17 아침에 일어나 맨 먼저 하는 일 = 18 잘생긴 남자들에게 부탁하고 싶은 것? = 19 길에 차가 많은 진짜 이유 = 20 그녀의 속마음, 둘 중 어떤 것일까? = 22 내 책상 앞의 포스트잇 = 23 가끔 나도 샘플링을 해요 = 24 수많은 예술이 사랑에 대해 말해왔지요 = 26 그리하여 우리가 앉아 있던 골목 안 작은 사케집 = 28 '모두에게 복된 새해'! = 30 일주일에 이틀만 순결하면 돼 = 32 이런 말 듣기를 간절히 원한 적 있었죠 = 34 연재를 하면서 달라진 점, 달라지지 않은 점 = 35 짧았던 나의 컬러링 역사 = 36 우리 모두 배워보아요 = 40 싱그로율 100%, 충전된 나의 모습 = 42 그 어떤 만남이라도 좋아! = 44 숫자의 거짓말 = 45 배신의 아이러니 = 46 역시, 섬세하고 따뜻한 돌발! = 47 그 개념 나에게는 성립 안 돼! = 48 지금은 새벽 4시 10분 = 50 사실과 진실의 사소하고도 엄청난 차이 = 52 심플이란 하나의 경지 = 53 모호하기에 경쾌한 말 = 56 마지막이 언제일지는 아무도 몰라요 = 58 이 맛에 킬힐을 '안' 신는구나! = 60 트위터 = 62 너를 알아본다는 것 = 64 질서들 = 65 관심 없는 것까지 다 알면서 살아야 하나요? 그랬던 내가…… = 67 가끔 필요하잖아요, 어이없는 존재가 돼보는 것 = 68 나, 한번 해본일; 10년 전과 1년 전 = 70 우리에게 다시 골목 가득 꽃향기를 담고 봄밤이 당도했으니! = 72 트위터, 고독, 소설 = 75 선택했고 당당했고 = 77 동생 서랍 속의 엽서 = 78 마감이 없는 날 = 80 방에서 두리번 = 81 오늘은 ○○○○이 필요할 때 = 82 정말로 우리, 패를 나눠 쥔 게 맞더라구요 = 84 작업실 그런 아침 = 89 나의 10대 소녀 주인공들 = 90 초점이 잘 맞았구나, 저 햇살 = 92 '좋다'의 반대말은 '나쁘다'가 아니다 = 94 안 된다고 생각했던 일을 한번 해보는 재미 = 95 같은 재료로 이렇게나 다른 음식이 만들어져요 = 98 숲에 이르기 직전의 밤 = 100 내가 거쳐온 시간들, 그것들이 이어져 흘러가며 나를 또 어디로 데려갈까 =102 소설 쓸 때 방해가 되는 것들 = 104 우리들, 극히 사적인 존재의 주말이 오고 있어요! = 106 어떤 그림자 = 108 순정한 존재가 나를 당황하게 한다 = 109 일요일 길모퉁이 카페 = 111 이 소년과 소녀는 어디로 여행을 갈까요? = 112 그 사람 = 114 위악과 편견 = 115 경험은 어떻게 단련되어 소설이 되는가 = 116 이것 참, 오늘은 '진지함 사용의 날'이군요 = 118 '나야?'라고 묻고 싶다 = 121 보호받아야 할 술꾼의 기백 = 122 의외적이고 서툰 이야기들 = 124 게으름에 대한 찬양 = 127 정답을 맞히려고 상투적으로 대답하는 습관 = 128 좌절에 쉽게 적응하기까지 = 130 규칙을 지키지 않을 권리 = 133 아주 멀어지고 싶다 = 134 내 생각에 당당해지기까지 시간이 좀 걸렸어요 = 135 소설가의 각오 = 138 나는 나라도 사랑하고 싶다 = 139 intermission 여행에서 가장 좋은 순간, 고독의 완결 = 145 여행이 남기는 것 두 가지, 해본 일과 못해본 일 = 148 그런데, 왜 아름다운 것을 보면 슬퍼지는 걸까요 = 150 돌아오는 길-나의 최적화 조건 = 155 다시, 작업실 기쁨이라는 욕망 = 163 여행의 시간은 몸에 새겨집니다 = 164 키에르케고르와 존 레넌 = 168 변화의 조짐 = 169 나만의 새로운 변주, 곧 보여드릴게요 = 170 원주 고립되고 간절하고 밤은 멀지만 = 175 애매함의 취향 = 176 비 오는 날, 위험한 짐승으로서의 한순간 = 177 바야흐로 때는 봄,『어쩐지 크리스탈』, 마구마구 금요일! = 180 복숭아밭 가까이에서 종일 놀았다 = 184 나한텐 산다는 것이 너무 어렵군 = 185 나, 손톱 아직 잘 기르고 있어요 = 186 배꽃은 흰색, 복숭아는 분홍색, 사과꽃은? = 188 기억하며, 혹은 기억하려고 애쓰며 = 190 작은 기쁨들 = 193 그래서…… 오늘 아침, 나는 인간의 약점을 사랑하려구요 = 194 ……한쪽 젖이 없는 어머니 = 196 취중 트윗 = 199 악의를 해소하는 일…… 간단치 않다 = 200 말들의 그림자 = 203 그렇게 걸음을 늦추며, 뒤를 한번 돌아보며, 우리 = 204 예술가의 도덕 = 207 시골은 정말 시끄럽답니다, 살아 있는 것들의 살아가는 소리로요 = 208 모든 게 먼 새벽의 깊음 = 211 자라면서 가장 많이 들은 말, 넌 참 별 생각을 다하는구나 = 212 두리번거리면서 = 214 말과 침묵 = 215 사랑이 어렵고, 사람이 어렵다 = 216 비 오시네요, 오는 게 아니라 = 218 미안, 하지만 알고 있어요 = 220 기분 좋은 이유 = 222 첫키스 장면 쓰는 날 = 223 한밤중에 = 224 마감 못해 즐거운 밤 = 225 열린 것과 닫힌 것, 반대말이 아닐걸요 = 226 작별 인사 = 229 시애틀 차 소리가 들리기 시작했다면 비로소 원고가 끝난 것 = 233 선거날이에요, 투표해야죠? = 236 빗소리들 = 238 딱하다구요? 부럽게 만들면 되죠! = 240 호수와 설산과 체리꽃 피는 언덕의 도시로 = 242 다정하고 작은 = 243 이소룡 무덤을 찾지 못하다 = 244 빌 게이츠도 만났겠네? 그럼! 밥도 같이 먹었는데 = 246 그런 사람, 꼭 있다 = 248 나는 여기에서 이렇게 잘 있어요 = 249 애매하거나 유치한 = 252 캐피털 힐의 길모퉁이 카페에서 = 253 나의 음주견문록 = 254 소설 속에 비가 내린다면 = 256 지금 이 세계는 '전날의 섬' = 258 지금의 내 기분 아무에게도 말해주지 않을 거예요 = 259 아무리 반복해도 익숙해지지 않으며 친해지지도 않는 것 = 260 순정하고 무력한 나에게 왜 = 261 사랑, 짧은 행복이 황홀해서 길고 긴 고통을 견뎌내는 일 = 262 딱 두 번만 기쁜 이유 = 264 '스타벅스'라는 사내 = 265 상상의 분량 = 268 나의 밑천은 변덕 = 269 모두들, 누디 정신! 부드럽게 벗으면서 넘어가기로 해요 = 270 여행 속의 짧은 여행 = 273 또, 다시, 작업실 반갑다, 내 그리움들 = 277 고독은 혼자 해결햇! = 278 간절하되, 구차하지 않기 = 279 끄덕끄덕 힙합 = 280 잘난 척하기 = 288 '나'라는 사람 = 289 좋은 날씨, 다가오는 휴일, 그리고 이긴 경기!!! = 290 왜 내가 프로작가냐면 = 292 소설이 재미있으려면? 독자들이 기분 좋아야 한다! = 294 선물의 공유기능 = 295 한때 사랑하였으나 빛을 잃고 흘러가버린 것들 = 296 생각의 눈금, 그리고 = 297 이 방법으로 힘들다는 게 행복합니다 = 298 오늘 뜬 태양, 오늘을 잘 부탁한다 = 300 고마워라, 센서등 = 303 누구 맘대로 삐딱하대? = 304 8월의 첫 번째 약속 = 306 나의 어떤 민감함이, 나를 행복과 슬픔으로 끌어당기는 걸까 = 307 헤드폰을 끼고 걸으려면 = 308 굴비 처방 = 309 헤어지자는 말 = 310 FOR EVERY GIRL/BOY…! = 311 당신이 거기 없었다는 걸 증명하시오 = 314 그리하여 지금, 무엇이 달라졌냐면 = 316 고독의 발견 = 318 1년의 3시간, 아기처럼 = 319 그 모습을 오래 바라보았다 = 321

      더보기

      닫기

  • 기타자료

    (은희경 산문집)생각의 일요일들
    • 저자 :
      은희경 지음
    • 발행처 :
    • 발행연도 :
      2011
    • 언어 :
      [한국어]
    • 국방대학교 국방전자도서관
      상세정보

      상세정보

      표제
      (은희경 산문집)생각의 일요일들
      저자사항
      은희경 지음
      발행처
      발행연도
      2011
      분류기호
      814.6
      언어
      [한국어]
      닫기
1